뷰티정보

뷰티/생활/건강 각 분야별 생활속의 도움이 되는 정보를 제공 합니다.

내 피부에 가습기

작성일 2018.12.11

내 피부에 가습기 

 

 

 

자주 눈과 손이 가는 곳에 두고
차가운 외부에서 난방이 강한 실내로 들어오면 피부는 더욱 땅기고 조이며 트러블도 생기기 쉽다. 클렌징 후 토너로 피붓결을 정돈하고 흐트러진 pH와 유수분 밸런스를 맞춰주고 각질을 정리해준다. 겨울의 칼바람과 추위는 피부를 더욱 건조하게 하므로 에센스 덧발라 수분이 날아가지 않도록 유분막을 형성해주는 것도 필수. 여름에 리퀴드 타입으로 마무리했다면 크림 타입으로, 크림 타입으로 마무리했다면 페이스 오일로 정리한다. 찬바람으로 볼이 빨개졌다면 해당 부위에 얇게 한 번 더 발라준다.

 

1 

 

 

 

 

잠자기 전 한 번 더 보습 케어
초겨울은 동물이 털갈이를 하듯 피부 역시 기온 변화에 예민해지는 시기이다. 건조하고 각질이 생기기도 쉬운데, 촉촉하게 피부를 유지해 노화를 늦추도록 한다. 보습 제품과 안티에이징 제품을 병행해도 좋다. 본격적으로 건조해지기 시작하면 입과 코 주변에 각질이 쌓이기도 하는데, 무리한 각질 제거와 온수 세안을 피한다. 부드럽게 케어하고 크림을 얇게 덧바른다. 충분한 수면은 피부 보호막을 제대로 유지할 수 있도록 도와 새로운 피부 생장에 매우 중요하다.

 

1 

 

 

 

물기가 마르기 전에
보디가 건조해지면 튼살과 셀룰라이트가 생기기 쉽다. 보습과 마사지를 통해 건조함을 극복한다. 몸은 얼굴 보다 더 건조해지기 쉬워서 자주 보습 제품을 덧발라주는 것도 좋다. 건조하면 피부에 가려움이 느껴지는데 절대 긁지 말고, 가렵고 붉어진 경우 냉찜질을 하고 보습 제품을 발라준다. 너무 뜨거운 물에 목욕하지 않는다. 비타민 C가 풍부한 음식을 섭취한다. 손도 건조하면 손끝과 손등이 갈라져 피를 볼 수 있다. 손을 씻으면 물기를 닦음과 동시에 보습 크림으로 관리한다.

 

 

기획 김하양 기자 사진 안종환 도움말 조애경(WE클리닉) 촬영협조 카르텔 청담 플래그십 스토어(02-517-2002)

<저작권자(c) (주)서울문화사, 출처: 리빙센스> -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